2021년 November 30일

2027년까지 혈관마비 쇼크 시장 규모, 주요 분석 및 종합적인 성장 예측을 위한 바소프레신

전 세계 “혈관마비 쇼크 시장을 위한 바소프레신” 시장 규모는 2020년에서 2027년 사이에 14.8%의 뛰어난 CAGR을 보이며 2027년까지 26억 5790만 달러에 도달하여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는 전 세계적으로 혈관마비 쇼크에 대한 바소프레신 ​​수요. 이 정보는 Fortune Business Insights에서 “혈관마비 쇼크 시장 규모, 공유 및 COVID-19 영향 분석에 대한 바소프레신, 애플리케이션별(패혈증, 심장 수술 후 및 기타) 지역 예측, 2020-2027년에 대한 바소프레신”이라는 제목의 최신 보고서에서 게시되었습니다. .” 보고서에 따르면 2019년 시장 규모는 8억 9,090만 달러에 달했습니다.

연구 보고서 샘플 사본 요청:

www.fortunebusinessinsights.com/enquiry/sample/vasopressin-for-vasoplegic-shock-market-104065

시장에 등록된 회사 목록:

Endo International plc(아일랜드 더블린)
AMOMED Pharma (오스트리아 비엔나)
La Jolla Pharmaceutical Company(미국 캘리포니아)
Pfizer Inc.(미국 뉴욕)
Ferring Pharmaceuticals(스위스 생프렉스)
Fresenius Kabi Canada(캐나다 토론토)
Astellas Pharma(도쿄, 일본)
Eagle Pharmaceuticals, Inc.(미국 뉴저지)
기타

혈관 마비 쇼크 시장 세분화를 위한 글로벌 바소프레신:

신청별

부패
심장 수술 후
기타

 

지역별

북아메리카
신청별
국가별

 

유럽
신청별
국가/하위 지역별

 

아시아 태평양
신청별
국가/하위 지역별

 

라틴 아메리카
신청별
국가/하위 지역별

 

중동 및 아프리카
신청별
국가/하위 지역별